• 즐겨찾기link
  • 홈페이지
  • 로그인
  • 회원가입

♣하느님을 독대한 며느리♠

조회 수 14545 추천 수 0 2013.05.06 22:13:27
하나 *.113.156.132

옛날 하고도 아주 먼 옛날

호랑이가 장죽 물고 "어흥"하고

산천경계 유람하던

그 옛날

동방예의지국

어느 정승댁 며느리가

創造主 하나님을 찾아가서

당당하게 독대를 청하고

남녀 평등정책을 강력하게 주장했다.

 

내용은 이런 것이었다.

 

인간이 아기를 만들 때는

남녀가 합작해서 맹그럿는데

 

왜 여자만 산통을 겪어야 하나?

창조주 하나님은

고통분담의 평등주의 정책을

즉각 시행하라.

시행하라.

이 요구가 받아드려지지 않을 땐

온세상

여성들을 모두 모두 불러모아

유모차 끌고 촛불시위 하겠노라.

 

촛불시위 소리에 겁을 먹은 하나님,

정승 며느리의 요구를 들어줬다.

 

이후 온세상 모든 남자들은

아내가 아이를 낳을 때

겪는 고통을 진통에서

출산까지 똑 같이 당해야 했다.

 

그러던 어느날,

조정승의 며느리가

만삭의 배를 양손으로 싸 안고

"아이고! 나죽네!"고래고래 소리지르며

방바닥을 나딩굴고 있었을 때

 

이와 동시에 정승댁 하인놈 멍쇠가

마당을 쓸던 빗자루를 내던지고

"아이고 나죽네!"고래고래 소리지르며,

 마당 한가운데서 나뒹굴고 있었다.

 

그런 일이 있은지 얼마후,

박첨지 며느리가 아기를 낳을 때

건너마을 송서방이 뒹구렀고.

 

훈장님

마누라가 아기를 낳던 날

절간에서 염불하던 스님이 뒹구렀고,

 

국회의원 마누라가 아일 날 때는

운전기사양반이 "아이고 배야!"

하고 진통을 했고

 

하숙집 아줌마는

강원도서 유학 온 하숙생이.

 

최영감댁 손주며느리는

우유배달부가

"아이고 나 죽네!" 하면서

나 뒹굴렀다.

 

강부잣집

세째 며느리는

교회에서 설교하던 목사님이

배를 움켜잡고

강단에서 때굴때굴 굴렀다.

 

<알면 병이요, 모르면 약이로다>

 

사태가 이쯤 돌아가자

집에서 쫓겨난 여인들이

하나님께 찾아가 고래고래 소리를 질렀다.

 

"남녀평등 필요없다. 원상복귀하라!"

"원상복귀하라!"

"원상복귀하라!"

"원상복귀 안하면 촛불시위 각오하라.

 

각오하라

각오하라!"

촛불시위 엄포 한방에 놀란 하나님이

원상복귀 했다는데...

믿거나 말거나~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머/이야기 게시판 이용약관 admin 2013-04-29 44123
51 그냥 웃자고 제18탄 하나 2013-05-09 14537
50 그냥 웃자고 제17탄 하나 2013-05-09 14527
49 그냥 웃자고 제16탄 하나 2013-05-09 14548
48 그냥 웃자고 제15탄 하나 2013-05-07 14606
47 그냥 웃자고 제14탄 하나 2013-05-07 14733
46 그냥 웃자고 제13탄 하나 2013-05-07 14626
45 궁금증 많은 아가씨 하나 2013-05-07 14558
» ♣하느님을 독대한 며느리♠ 하나 2013-05-06 14545
43 경노음담 (敬老淫談) 하나 2013-05-06 14903
42 건망증 시리즈 file 하나 2013-05-06 14595
41 요즘 마누라의 넉두리 하나 2013-05-06 14565
40 어디에 뽀뽀를 했기에 하나 2013-05-06 14541
39 한국의 변강쇠 하나 2013-05-06 14546
38 그냥 웃자고 제12탄 하나 2013-05-06 14553
37 그냥 웃자고 제11탄 하나 2013-05-06 14715
36 그냥 웃자고 제10탄 하나 2013-05-06 14546
35 똑바로 누워! 하나 2013-05-06 14790
34 고래거시기 file 하나 2013-05-02 14554
33 정조대에 얽힌 이야기 file 하나 2013-05-02 14551
32 그냥 웃다가 제9탄 하나 2013-05-02 14443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