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우도우미

Select Language


사투리로 듣는 태풍 속보

조회 수 16140 추천 수 0 2013.05.21 15:28:40

1. * 여긴 광주.

 
아따 거 머시기냐 비바람이 장난이 아니구마이.
우리동네가 홀라당 날라가게 생겨부러쏘잉.
우짜쓰까잉. 불안해 죽겄네잉.
벼락맞아 뒤지는거 아닐랑가 몰겠네잉



2. * 여긴 부산

아따~~무슨 비가 이래 마이 오노??
우산 어제 샀는데 또 뿌사졌네.. 덴당!!




3. *여기..울산...


비가 사선보다 심하게 수평선으로 날아댕깁니다.
사람들도 하나 둘 디비지고…
선암동 일대에 있습니다.
오바~ 여기 비 엄청 옵니다.
점심 먹으러 식당가는 길에 우산 다 디비졌습니다. 
     





4. *여긴 대구 북부 지방임돠~


비 억수로 옵니다. 바람도 쪼매 불고 날씨 겁나 춥네예.
이상 대구라예~ 서울 나와주이소~





5.*여기는 서울.


이 좁은 나라 안에서도
이렇게 날씨 차이가 심하니 신기하군요. ㅎㅎ



6. *여기는 여수임니다.

비 허벌나게 내리뿌네 아따~ 죽겄구마.
바람도 이빠시 불고 비도 왔다갔다 신나게 내리고.
암튼 시원하고 좋기는 한데
피해가 없었으면 하는 조그마한 소망이 있어부러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머/이야기 게시판 이용약관 admin 2013-04-29 42652
72 자~ 김치--! file 하나 2013-10-03 16993
71 젓소와 인간의 가라테 대결 하나 2013-07-30 17365
70 쌍둥이 아가의 옹알이 대화 하나 2013-07-23 16815
69 강원도 명주군 우추리 마을 이장님 사투리 안내 방송 file 하나 2013-06-25 17137
68 바람 피우던 날 하나 2013-05-22 17207
67 자기, 오늘밤.. 나 책임질 거지!? 하나 2013-05-22 15947
66 예의 바른 할아버지 하나 2013-05-22 15958
65 공양미 삼백석 하나 2013-05-22 15943
» 사투리로 듣는 태풍 속보 하나 2013-05-21 16140
63 춘성스님의 지독한 욕 file 하나 2013-05-14 16199
62 어느 부부의 년말 결산표 하나 2013-05-09 15964
61 똥 뒤집어 쓰겠다 하나 2013-05-09 16183
60 야근하고 오셨다던데.... 하나 2013-05-09 16229
59 여보내려 하나 2013-05-09 15777
58 고래 잡는날 하나 2013-05-09 15945
57 최부랄 하나 2013-05-09 16185
56 삼식이 하나 2013-05-09 16242
55 성질 급한 노처녀 하나 2013-05-09 16245
54 그냥 웃자고 제20탄 하나 2013-05-09 16157
53 그냥 웃자고 제19탄 하나 2013-05-09 16185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